default_setNet1_2

여수시, 7천200억 규모 투자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3.09.01  18:11:17

공유
default_news_ad1

- 에이치앤지케미칼(주), EVA제품 연간 30만톤 생산

 여수시가 1일 에이치앤지케미칼㈜와 7천200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정기명 여수시장, 에이치앤지케미칼㈜ 임상일 대표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라남도 동부청사 개청식과 함께 열렸다.

 협약은 에이치앤지케미칼㈜는 국가산단 내 연간 30만 톤 규모의 EVA생산시설 준공을 목표로 오는 2025년까지 7천200억 원을 투입하고, 시는 원활한 투자가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적극지원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에이치앤지케미칼㈜는 한화솔루션과 GS에너지의 합작사로, 피복이나 전선 등에 사용되는 태양광 모듈용 시트 핵심소재인 EVA[ethylene-vinyl acetate copolymer(에틸렌초산비닐 공중합체)]을 생산하는 업체다.

 현재 전 세계 EVA 제품 수요는 연간 460만 톤 이상으로 매년 9%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협약은 정부의 탄소중립정책과 신재생에너지 수요에 대응한 안정적인 수요처 확보에 큰 의미가 있다.

 이에 따라 시는 이번 생산시설 투자로 국가경쟁력 제고는 물론, 100여개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을 기대하고 있다.

 에이치앤지케미칼㈜ 임상일 대표는 “한화솔루션이 지난 50년간 축적한 소재생산 역량과 GS에너지의 자회사인 GS칼텍스의 경쟁력 있는 원료를 활용해 글로벌 EVA 제조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기명 여수시장은 “에이치앤지케미칼㈜가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글로벌 선도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신산업 유치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강조했다. /지민호 편집기자

   
▲ 여수시가 1일 에이치앤지케미칼(주)와 7천200억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지민호 편집기자 webmaster@newswide.kr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