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여수시 ‘동계 전지훈련’ 메카로 인기

기사승인 2024.02.01  17:23:19

공유
default_news_ad1

- 전지훈련·스토브리그 123팀 2천700여명 여수 찾아

 여수시가 다양한 운동 종목의 훈련팀을 유치하며 동계 전지훈련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부터 시흥FC 프로축구단을 시작으로 전국 초·중·고 야구, 농구, 유도 및 럭비 실업팀 등 총 123개 팀 2천700여 명의 선수단이 동계 전지훈련과 스토브리그를 위해 여수시를 방문했다.

 특히 럭비의 불모지인 여수시는 신규 종목 유치를 위해 럭비골대 설치 및 경기장 라인마킹 조성과 선수단 숙소 정보지원 등 맞춤형 마케팅 활동을 펼쳤으며, 그 결과 현대글로비스 실업팀과 경희대 럭비단 등을 유치하기도 했다.

 또 오는 2월 13일부터 16일까지는 망마보조경기장에서 럭비팀 초빙 연습경기가 있을 예정으로 새로운 스포츠 관람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그간 여수시와 여수시체육회에서는 전지훈련팀에게 공공체육시설 대관료 지원, 여수 대표 특산품과 간식 제공, 관광·체험 비용 지원, 오·만찬 제공 등 체류인원과 기간에 따라 다양한 인센티브를 지원해왔다.

 시는 앞으로도 전지훈련에 참여한 선수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체력단련장 재정비와 체육시설 개보수 등 세심한 준비를 통해 훈련단 유치활동을 적극 펼칠 계획이다.

 윤경희 체육지원과장은 “더 많은 종목의 전지훈련팀과 스포츠인들이 여수시를 찾을 수 있도록 맞춤형 마케팅 활동을 추진할 것”이라며 “다양한 훈련팀 유치를 통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 말했다. /이정일 기자

   
▲ 럭비팀 전지훈련 모습.

이정일 기자 webmaster@newswide.kr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