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해경, 휴대전화 ‘발신자 정보표시’ 시행

기사승인 2022.06.20  16:57:17

공유
default_news_ad1

- 민원실, 수사과, 파출소 등···보이스피싱 예방

   
▲ 여수해양경찰서는 20일부터 ‘휴대전화 발신자 정보표시’ 서비스를 시행한다.

 여수해양경찰서는 민원인들이 개인휴대전화로 해양경찰서 전화를 받을 때 발신자 정보를 표시해주는 ‘휴대전화 발신자 정보표시’ 서비스를 20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기존 민원인에게 공용전화로 발신 시 전화번호만 표기돼 발신자 정보를 얻을 수 없어 스팸이나 보이스피싱 등으로 오인되는 경우가 많았다.

 이에 여수해경은 수신자 휴대전화 화면에 전화번호와 함께 발신자 부서명이 표시되는 서비스를 시행해 민원인이 어디서 전화가 걸려오는지 알 수 있도록 했다.

 이번 발신자 정보표시 서비스 실시에 따라 담당 부서는 민원인에게 정보제공으로 신뢰를 줄 수 있어 통화 연결률 향상 및 원활한 소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해경은 보이스피싱, 스팸전화 등 전화금융사기 범죄가 증가함에 따라 민원인의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대민업무가 많은 민원실, 수사과, 파출소 등 39개 부서부터 해당 서비스를 우선 운영하고 차츰 확대할 계획이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발신자 정보표시 서비스를 통해 공공기관 사칭 보이스피싱 범죄 예방 및 기관에 대한 신뢰도를 향상할 수 있게 됐다”며 “국민 친화적 행정서비스 향상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일 기자

이정일 기자 webmaster@newswide.kr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