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여수~거문도 여객선’ 고장으로 ‘멈춰서’

기사승인 2020.09.18  19:37:33

공유
default_news_ad1

- 거문도 주민들 추석명절 앞두고 큰 불편 예상

   
▲ 기관고장으로 운항이 중단된 여수~거문도 여객선 줄리아아쿠아호.

 여수~거문도를 항로를 운항 하는 여객선 줄리아아쿠아호가 갑작스런 기관고장으로 운항이 중단돼, 추석명절을 앞둔 거문도 주민들의 큰 불편이 예상된다.

 여수지방해양수산청에 따르면 17일 오후에 여수에서 거문도로 운항 중이던 여객선 줄리아아쿠아호가 기관고장으로 운항이 중단됨에 따라 대체수송을 추진할 계획이다.

 줄리아아쿠아호는 18일 관계기관 및 선사 합동점검 결과 좌측 주기관 냉각수가 엔진 내부로 유입돼 정밀검사 및 수리가 필요한 상황으로 최소 1주 이상 수리기간이 소요될 예정이다.

 이에 여수해수청에서는 선사인 오션호프해운(주)에 즉시 대체선을 투입하도록 사업개선명령을 했으며, 타 선사의 예비선을 용선할 수 있도록 협상을 적극적으로 중재할 예정이다.

 더불어 대체선이 투입되기 전까지 도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녹동~거문간 여객선과 연계한 여수~녹동간 셔틀버스를 2회 운행하고, 손죽~광도 항로 ‘섬사랑호’를 초도까지 연장 운항, 녹동~거문간 ‘평화페리11호’를 휴항 없이 운항할 예정이다.

 조희송 여수지방해양수산청장은 “여수~거문항로 이용객들의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기 위해 대체선 투입 및 줄리아아쿠아호의 조속한 수리로 항로가 정상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 여수~거문도 여객선 항로.

김형규 기자 105khk@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