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권오봉 ‘시·도의원 시민공천제’ 호응 커

기사승인 2024.02.02  17:29:33

공유
default_news_ad1

- ‘국회의원 지시 벗어나 시의회의 자유로운 논의’ 강조

 제22대 국회의원을 뽑는 4·10총선의 더불어민주당 공천 열기가 뜨겁게 달아오른 가운데 권오봉 예비후보(민·여수을)의 공약인 ‘시·도의원 시민공천제’가 주목을 받고 있다.

 권오봉 예비후보는 시장 재임시절 본인이 직접 경험한 지역구 간 갈등문제를 제시하며 “시민들의 의견을 존중하고 정당 공천과정에서의 부정과 편중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시·도의원 시민공천제를 적극적으로 도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권 예비후보는 “정당의 공천과정에서 발생하는 부정부패와 정치권력의 편중은 지방정치에 전혀 도움이 되고 있지 않다”며 "국회의원 의중에 따라 공천되는 후보들은 종종 시민들의 의견과는 거리가 멀어지는 경우가 많다"고 지적했다.

 특히 “우리 여수는 갑·을 두 지역구 간 정쟁으로 시정부의 공무원들이 큰 혼란을 겪고 있다”며 “국회의원 지시를 벗어나 시의회의 자유로운 논의를 통해 합의를 도출할 수 있도록”하는 시민공천제의 중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이에 더해 “시민공천제 도입이 정당과 시민들 간의 신뢰 회복에 도움이 되고 시민들이 직접 후보를 선택할 수 있음으로써 정당의 투명성과 공정성은 더욱 높아질 것”이라며 국회의원에게 지나치게 편중된 정치권력의 문제점을 꼬집었다.

 권 예비후보는 정당 체계의 혁신과 시민들의 목소리를 존중하는 정치문화 형성으로 풀뿌리민주주의의 근본적 변화와 지역정계에 새로운 바람이 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권오봉 예비후보의 ‘시민공천제’ 도입이 시민과 지지자들을 사이에서 큰 호응을 얻으면서, 선거캠프에서는 이를 바탕으로 한 정책 발굴과 구태정치 퇴출을 위한 클린선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형규 기자

   
▲ 권오봉 예비후보(민·여수을)의 ‘시·도의원 시민공천제’ 공약이 주목받고 있다.

김형규 기자 105khk@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