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市 ‘CCTV통합관제센터’ 시민 생명 지켜

기사승인 2024.02.19  17:23:23

공유
default_news_ad1

- 주말 ‘자살기도 시민 2명’ 관제 후 신속조치

 여수시 CCTV통합관제센터가 관내 전역을 밤낮없이 모니터링하는 가운데 지난 주말 자살기도 시민 2명을 관제 후 신속한 조치를 취해 주목받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17일 저녁 11시 56분경 과도를 들고 자살한다며 집을 나갔다는 112신고 접수했다. CCTV통합관제센터는 면밀한 관제에 돌입해 자살 의심자를 발견하고 경찰에 무전으로 연락해 자살 의심자에 대해 응급입원 조치가 취해졌다.

 또 지난 19일 0시 13분경에는 우천중임에도 우산을 쓰지 않고 돌산대교 인도를 걷는 보행자의 행동을 수상히 여겨 주의 깊게 모니터링 중 대교 난간에 올라가는 것을 관제했다.

 이후 즉시 112상황실에 통보하는 한편, 위험방지 안내 방송을 반복 송출해 자살행위를 막는 데 힘썼으며, 경찰관이 현장에 출동해 구조대상자를 보호조치 했다.

 이와 같은 CCTV통합관제센터의 사건·사고 발생에 대한 신속한 대응으로 지난 2012년 5월 센터 개소 후 현재까지 5대 강력범죄 등 7천476건의 대응 실적을 거두며, 시민 생명·안전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여수시 관계자는 “CCTV통합관제센터는 전문 관제요원과 경찰이 365일 24시간 빈틈없이 관제하고 매년 100대 이상의 방범용 CCTV 설치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스마트 안전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일 기자

   
▲ 여수시 CCTV통합관제센터.

이정일 기자 webmaster@newswide.kr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