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코로나19 확진 격리자 ‘생활지원비 개편’

기사승인 2023.06.05  17:35:29

공유
default_news_ad1

- 입원·보건소 등록 격리 참여자만... 1일부터 적용

 전라남도는 지난 1일 정부가 코로나19 방역조치를 7일 의무격리에서 5일 권고로 전환함에 따라 입원·격리자 생활지원비 지원절차를 변경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진자 중 병원에 입원하지 않은 사람은 보건소에 등록하고 격리에 참여해야만 생활지원비가 지원된다. 입원자는 입·퇴원 확인서로 격리 참여를 확인한다.

 입원 격리가 아닌 자택 등에서 격리 참여를 희망하면 보건소 양성 확인문자 통지 다음날까지 통지 문자에 안내된 인터넷주소(URL)로 접속하거나 보건소에 전화 또는 대리 방문해 격리참여자 등록을 신청해야 한다.

   
▲ 여수시 코로나19 자가검사소.

 변경 사항은 6월 1일 이후 양성 확인 통지 문자를 받은 사람부터 적용된다.

 지원 기준과 지원 금액은 현행대로 유지된다. 코로나19 입원·격리자 소득지원 기준은 중위소득 100% 이하이며 지원 금액은 1인 가구 10만 원, 2인 이상 가구 15만 원이다.

 격리 후 생활지원비 신청은 격리종료일로부터 3개월 이내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정부24(보조금24)에서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김형규 기자

   
▲ 달라진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지급절차 안내.

김형규 기자 105khk@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