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여수시 ‘동계 전지훈련지’ 메카로 각광

기사승인 2023.01.16  17:19:37

공유
default_news_ad1

- 2월까지 140개 팀, 1천900여 명 선수단 방문

 여수시가 겨울철 전지훈련지로 호평을 받으며 동계 훈련팀 유치를 위한 지자체들의 뜨거운 경쟁 속에서도 전국 스포츠 단체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여수시에 따르면 지난 12월부터 6개 시·도 대표 19개 요트팀 100여 명과 전국 초·중·고 야구 선수단 및 경희대학교 농구단 등 22개 팀 300여 명 선수단이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또한 앞으로 2월까지 100여 개 팀, 약 1천500여 명의 선수단이 여수를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여수시가 전지훈련지로 각광받는 이유는 사계절이 온화하여 겨울에 눈이 오는 경우가 드물며, 전국체육대회,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등 대규모 행사 개최로 체육시설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고, 수도권에서도 3시간 이내로 접근이 편리한 점 등을 들 수 있다.

 특히 매년 1천300만 명의 관광객이 찾는 ‘남해안 거점 도시’로 전지훈련과 함께 문화, 관광, 체험을 함께할 수 있다는 점에서 훈련 팀의 만족도가 높다.

 여수시와 체육회에서도 공공체육시설 대관료 전액 지원, 여수 갓김치 등 대표 특산품과 간식 제공, 일정 규모 이상 팀에 관광·체험 비용지원 등 다양한 인센티브와 이벤트 제공으로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명경식 여수시 체육회장은 “우리시를 찾은 선수들이 훈련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최상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앞으로도 더욱 많은 팀이 여수를 찾을 수 있도록 여수시와 함께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지난 2022년에 58개 팀, 3만6천여 명의 전지훈련 팀을 유치해 전남도 내 우수시로 선정되기로 했다. /이정일 기자

   
▲ 여수시가 겨울철 전지훈련지로 호평을 받고 있다.(사진=요트 선수단)

이정일 기자 webmaster@newswide.kr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