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市 ‘광견병 예방접종, 동물 등록’ 지원

기사승인 2021.04.29  19:33:32

공유
default_news_ad1

- 반려견 ‘동물등록’ 의무···‘내장형 칩’ 선착순 지원

   
▲ 여수시 유기동물보호소에 주인을 잃어버리거나 갈 곳을 잃은 유기동물.

 여수시는 반려동물인 개와 고양이의 광견병 예방접종과 함께 동물등록지원을 추진한다. 접종기간은 5월 1일~28일까지며 대상은 개·고양이 1천마리로 등록 동물이 우선 접종대상이다.

 동 지역은 여수시 수의사회 협조로 11개 동물병원이 시술하며, 읍·면 지역은 공수의가 순회하며 접종한다. 비용은 동은 5천원이고, 읍·면은 무료다.

 ‘인수공통전염병’인 광견병은 감염 동물로부터 물리거나 할퀸 상처를 통해 동물이나 사람에게 전파된다. 가정에서 기르는 3개월령 이상의 개와 고양이는 반드시 예방접종을 해야 한다.

 특히 반려견을 키울 경우 의무적으로 동물등록 신고를 해야 하므로, 시는 이번 광견병 예방 접종 시 동물등록 신고도 함께 추진한다.

 미등록 동물은 내장형 칩으로 등록할 시 시민부담 1만원으로 저렴하게 동물등록을 할 수 있게 예산 범위 내에서 500마리를 선착순 지원한다.

 자세한 내용은 여수시 농업정책과 동물방역팀(☏659-4443)으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사랑하는 반려동물이 길을 잃었을 때 가족의 품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동물등록제’에도 적극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지난 2013년부터 동물등록제를 시행 중이다. 3개월령 이상의 반려목적으로 기르는 개는 동물보호관리시스템에 의무 등록해야 한다. /지민호 편집기자

지민호 편집기자 webmaster@newswide.kr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