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15일부터 ‘사회적거리두기 1.5단계’

기사승인 2021.02.13  15:37:30

공유
default_news_ad1

- 5인이상 사적모임 금지 유지···직계가족 예외

 코로나19 지역확산 여파로 현재 적용되고 있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오는 15일부터 28일까지 1.5단계로 조정된다.

 전라남도는 정부 발표에 따라 현재 적용 중인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2단계에서 1.5단계로 조정, 15일부터 28일까지 적용한다고 밝혔다.

 이는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환자발생 추이 등을 고려한 조치다.

 이에 따라 유흥주점, 단란주점, 콜라텍, 헌팅포차(클럽처럼 다른 테이블 이성과의 만남이 가능한 술집), 홀덤펍(카드게임을 즐기면 술을 마시는 곳) 등 6종의 집합금지를 해제한 대신 영업시간을 22시까지로 제한한다.

 영화관, PC방, 오락실, 학원, 독서실, 놀이공원, 이미용업, 대형마트, 식당, 카페(취식금지), 실내체육시설, 노래연습장, 파티룸, 실내스텐딩공연장의 운영시간을 해제한다.

 다만 방문판매업의 영업시간은 종전의 22시를 유지한다.

 단계조정에 따른 개인 간 전파를 막기 위해 5인 이상의 사적 모임 금지는 유지하되, 다수 민원이 야기되는 직계가족에 대해서는 예외를 허용키로 했다.

 그러나 협회·단체 등에서도 자율적 방역수칙 점검·감시체계를 운영해야 하고, 이를 위반한 업소는 과태료 처분과 별개로 2주간 집합금지 행정처분을 받을 수 있다

 전남도 관계자는 “이번 조정안은 자율과 책임에 근거해 방역관리를 강화한 것으로 마스크 착용, 주기적 환기 등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 전라남도청.

김형규 기자 105khk@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