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동산 실거래 신고’ 60일→30일 ‘단축’

기사승인 2020.02.17  09:37:18

공유
default_news_ad1

- 계약이 해제·무효·취소된 경우에도 신고해야

 부동산 실거래 신고기한이 현행 60일에서 30일로 단축된다.

 개정된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부동산 매매계약 등을 체결하면 거래계약 체결일로부터 30일 이내에 부동산 소재지 관할 관청에 신고해야 한다.

 거래계약이 해제, 무효, 취소된 경우에도 확정된 날부터 30일 이내에 해제신고를 하도록 의무화 했다. 이를 어길 경우 5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부동산에 관한 거래나 해제 등의 계약이 실제로 이뤄지지 않았음에도 허위계약 신고를 할 경우에는 3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오는 21일부터 시행되는 이번 제도는 부동산 실거래 정보의 신속성과 정확성을 높이고 거짓 신고로 시장을 교란하는 행위를 차단하기 위함이다.

 이와 함께 공인중개사법도 부동산 가격왜곡 행위와 집 주인 가격 담함을 금지하고, 부동산 중개대상물을 표시·광고하는 경우 소재지, 면적, 가격 등 중요 정보를 명시하도록 개정됐다.

 여수시는 부동산 거래 질서를 해치는 분양권 불법 전매 및 허위계약 신고, 무등록 중개행위 등 위법행위는 강력하게 단속해 나갈 방침이다. /뉴스와이드

   
▲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개정 및 공인중개사법 법률 개정.

뉴스와이드 webmaster@newswide.kr

<저작권자 © 뉴스와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